MEMBER LOGIN

MEMBER LOGIN

자유게시판

[이야기] 오늘 라디오에서 나온 글이에여.. 함 보이소~~
조회 : 4,676
사름
2002.04.30 23:44
사랑을 시작하려는 모든이에게 고함...

언제고 당신의 사랑을 만나게 된다면...
둘이서 같이 산길을 걸어가 보세요..
처음 시작부터 "손"을 잡고 간다면,
참으로 가슴 설레 이겠지요...
손을 잡는다는 것이 마음을 연결해 주어
서로를 더 잘 알게 된다고들 하더군요..

그러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각자 조금은 떨어져서 나란히, 혹은
앞서거니 뒤서거니 하며 길을 올라가보세요..

처음에는
무척이나 어색하겠지만.
그러나 그 어색함도 사랑하고 싶을 때가 있답니다.
조심스레 한 두 마디 건네고,
뒤를 따르는 침묵마저...
사랑이라는 따스함으로 받아들여 진답니다..

같이 길을 가면서도..
그 사랑이 다른 생각을 하고 있다면,
애써 그 생각들을 방해하지 않고
그 사랑의 주위를 살펴주는 것을 배우고
누가 누구에게 기대는 것이 아니라,
서로를 받쳐 주는 것이라는 것을 말하고 싶습니다.

중간 중간, 바위 턱에 앉아 땀을 말리듯이
서로의 이기심을 말려가며
조금씩 서로의 마음을 닮아가는 것이겠지요.

마침내 정상에 다다랐을 때,
그 사랑의 꿈을 들어보고, 격려하며 크든 작든,
마음으로부터 나오는 웃음을 메아리지게 만들며
살며시 손을 마주잡고
파란 하늘을 같이 바라보십시요..

내려오는 길엔,
올라갈 때 배운 것을 되새기며 보폭을 맞추고
처음 시작보다도,
그 시작을 지키는 것에
더 많은 노력을 필요로 한다는 것을 숙지하며
내려오는 산행이 되기를..

올라가며, 내려오며 손을 잡지는 않았지만
그래서
빨리 가까워지지는 않았을지언정
서로의 마음을 가슴 안에서 느끼며
"손"이라는 것보다
더 강한 연대감을 가지고
산 입구에 서 있기를 바랍니다.

그래서 처음 느낀 그 사랑에게
받아들임을 배우는 , 그런 사랑을 주며
그런 사랑을 해 보싶시요..


 
Total 87

자유게시판 > (87)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  온라인문의
Kangwon Univ. Dept. of Computer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s Engineering Software and System Lab.